콘텐츠 바로가기

주요뉴스

조회 수 142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Extra Form

[개장전]

(서울=뉴스1) 성동훈 기자 = 1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국민은행 여의도지점 스마트딜링룸에서 직원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이날 코스피는 전일 대비 1.64포인트(0.05%) 오른 3149.93으로 코스닥은 전일 대비 1.16포인트(0.12%) 오른 980.29로 장을 마감했다. 원달러환율은 2.9일 오른 1098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20201.1.14/뉴스1
지난 8일부터 5거래일째 코스피 3100대에서 개인과 기관의 힘겨루기가 계속되고 있다. 코스피 거래대금은 연초 이후 9거래일 연속 20조원을 상회하며 '돈싸움'이 그칠줄 모른다.

특히 개인들이 대형주 중심으로 강한 매수세를 보이며 1월 코스피 시총대비 거래대금은 평균 1.44%를 기록했다. 유안타증권에 따르면 이는 2002년 1월 이후 19년만에 가장 높은 수치다. 지난해에도 거래는 활발했지만 시총대비 거래대금이 1%를 상회한 것은 8월이 유일했다.

매수사이드를 개인인 든든하게 받치고 있다면 눈에 띄는 것은 활발한 매도를 펼친 기관이다. 외국인이 별다른 움직임을 보이지 않는 사이 기관은 1월 들어 10조5000억원을 순매도했다. 기관의 거래비중은 19.8%로 코로나 폭락장 당시인 지난해 3월 이후 최고치로 높아졌다.

/사진제공=유안타증권

이번 상승세는 기업펀더멘털 개선에 따른 것일까. 현재 전망치 기준 2021년 영업이익 증감률은 +42.1%로 지난해 이익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MSCI Index 기준으로도 한국증시의 올해 EPS(주당순이익)증감률(+44.3%)도 선진국 평균(+26.6%), 신흥국 평균(+34.1%)을 크게 상회한다.

문제는 이익의 레벨은 지난 2017~18년과 비슷한데 증시는 그보다 높은 곳에 있다는 것이다. 김광현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지금과 2018년초를 비교하면 예상이익은 15% 가량 낮고 지수는 20% 가량 높은 상태"라며 "영업이익 기준으로 계산된 밸류에이션이 50% 가량 할증됐다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IFRS(국제회계기준)이 본격 도입된 2012년 이후 9년 중 실제 실적이 연초 전망치를 넘어선 것은 2017년(109.6%)이 유일하며 평균 전망치 달성률은 82.7%에 그쳤다"며 "매년 반복된 4분기 어닝쇼크가 가장 큰 원인이지만 기본적으로 연초 전망치가 낙관적으로 제시된다는 점은 염두에 둘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한국투자증권
증시전문가들은 지수상승과 변동성확대가 동반되고 있다며 단기조정을 전망한다. 고객예탁금이 74조원을 넘어서는 등 추가상승 여력이 있더라도 쉬어가는 국면이 올 수 있다는 것이다.

김성근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코스피가 연초 대비 9.6% 상승할 동안 VKOSPI(코스피200 변동성지수)가 35포인트까지 올라갔다"며 "작년에는 나스닥100 지수와 변동성 지수가 동반상승한 후 기간조정 국면에 진입한 바 있다. 코스피 풋콜 비율이 저점수준까지 내려온 것도 우려를 가중시키는 부분"이라고 설명했다.

미국 증시에선 차익실현 매물이 출회되며 뉴욕 3대증시가 동반 하락했다. 바이든 행정부의 대규모 추가부양책 결정기대도 차익실현은 막지 못했다. 특히 그동안 상승이 컸던 기술주 중심으로 차익매물 출회가 이어졌다.

서상영 키움증권 투자전략팀장은 "미 증시에서 경기회복과 풍부한 유동성을 기반으로 성장주에서 가치주, 대형주에서 소형주로의 로테이션이 확산되고 있다"며 "이를 감안하면 한국증시 또한 같은 추이 속에서 지수보다는 개별 종목들의 변화에 따라 등락을 보일 것으로 전망한다"고 밝혔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2009 [오전시황] 금리 상승 부담에 혼란스러운 증시...코스피 2,990대 서울경제 3669 0 2021.03.09
2008 [오전시황]코스피 장초반 보합권 움직임...3,050대 서울경제 2806 0 2021.03.15
2007 모더나 백신에 다우 30000 근접…금리는 왜 못 올랐나[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한국경제 2646 0 2020.11.17
2006 문 대통령 "한미, 종전선언 협력 희망…북한과도 신뢰구축 노력" 뉴스1 2516 0 2020.10.08
2005 [외환브리핑]美 실업지표 부진에 다시 울리는 경기 우려 이데일리 2468 0 2020.11.26
2004 [일일펀드동향]국내 주식형펀드, 11거래일 연속 순유출...총 7354억 아시아경제 2388 0 2020.11.24
2003 중국 플랫폼 규제 움직임…텐센트 주식 팔아야할까 한국경제 2089 0 2020.11.12
2002 [외환브리핑]물가 서프라이즈에도 위험선호 회복..환율 나흘만 하락 전망 이데일리 1785 0 2021.05.14
2001 셀리버리, 톱20 글로벌 제약사와 포괄적 연구협력계약 체결 파이낸셜뉴스 1709 0 2020.11.17
2000 다우 사상최고치 경신..."인플레 아직 아니다" 환호 [뉴욕마감] 머니투데이 1629 0 2021.03.11
1999 [오전시황]코스피 보합권 출발···3,180대 서울경제 1485 0 2021.04.15
1998 [유럽증시] 인플레이션·코로나 확산 우려에 하락 fgjter 1471 0 2021.05.18
1997 [외환브리핑]달러 약세 전환, 위험선호 회복.."환율, 1120원 후반 하락 전망" 이데일리 1469 0 2021.05.21
» 개인 vs 기관 팽팽한 힘겨루기…누가 맞을까? 머니투데이 1428 0 2021.01.15
1995 인플레 '저항력' 세진 증시, "강세장 더 간다" [뉴욕마감] 머니투데이 1411 0 2021.05.14
1994 코스피 하이킥…30개월만 2500 고지 헤럴드경제 1373 0 2020.11.16
1993 [오전시황] 美 증시 상승에 한미 정상회담 기대까지···코스피, 3,190선 회복 서울경제 1373 0 2021.05.21
1992 [외환브리핑]美부양책 확대와 브렉시트 타결 기대감…원·달러 1100원 중후반 등락 이데일리 1370 0 2020.12.24
1991 [굿모닝 증시]美 국채·中 양회 '흔들리는 코스피'…하락 출발 후 낙폭 축소할까 아시아경제 1368 0 2021.03.04
1990 [오전시황] 외국인 매수 지속···코스피 0.7% 올라 3,170선 서울경제 1365 0 2021.02.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1 Next
/ 101